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19 06:39 (목)
심평원 인천지원, ‘바다살리기’ 활동 실천
상태바
심평원 인천지원, ‘바다살리기’ 활동 실천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1.11.12 2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해 생태계 보전 위한 해양쓰레기 수거 펼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인천지원(지원장 김옥봉)은 지난 9월부터 매달 1회씩 각종 폐기물로 몸살을 앓고 있는 바다를 살리자는 취지로 자발적인 해양쓰레기 수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정화활동은 지난 9월 대청도 해안에서 시작해 10월 영종도 왕산해수욕장을 거쳐 11월에는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에서 진행됐다.

직원 약 16명이 연안으로 밀려온 플라스틱, 스티로폼, 유리병 등 각종 생활쓰레기를 수거했다.

김옥봉 지원장은 “인천광역시 공공기관으로서 서해 생태계 보전은 우리의 책임이자 의무라고 생각한다”며 “지속가능발전을 위해 환경과 공존하는 지역사회를 조성할 수 있도록 실현가능한 과제를 찾아 계속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