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11-30 20:37 (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리모델링 축복식
상태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리모델링 축복식
  • 병원신문
  • 승인 2021.10.25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파티마병원

대구파티마병원(병원장 김선미 골룸바 수녀)은 10월 25일 오전 8시 동관 7층에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리모델링에 따른 축복식을 거행했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 73병동은 2021년 7월 21일부터 리모델링에 들어가 약 3개월간의 기간을 거친 뒤 1인실 5병실과 4인실 8병실로 병동을 새롭게 구축했다.

이로써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은 동관증축동의 4인실 6병실을 포함해 총 61병상으로 새롭로 구성됐다.

기존 5인실과 6인실이었던 다인실을 감염관리를 위해 4인실로 변경했으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공을 위해 간호스테이션, 투약준비실, 휴게실 등 공간을 효율적으로 배치했다. 각 병실 앞에는 재실현황모니터를 설치해 환자, 진료과 정보를 디지털화했으며, 각 병상마다 전자명찰을 설치해 환자 이름과 금식, 환자안정 등 환자의 상태를 수기로 작성하지 않고 전산화했다.

김선미 병원장은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의 리모델링이 성공적으로 완료될 수 있도록 애써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모두가 합심해 환자중심의 우수한 진료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병원 내 전문간호인력이 보호자나 간병인 대신 24시간 환자를 돌봄으로써 간병비용을 줄이고 가족들의 간병부담도 줄여줄 수 있는 입원서비스로 대구파티마병원은 2017년 3월부터 운영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