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11-30 09:16 (화)
건보공단, ‘우리동네 마을관리소’ 후원사업 확대
상태바
건보공단, ‘우리동네 마을관리소’ 후원사업 확대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1.09.02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지역 사회복지시설 4개소 선정
노인 밀집지역 마을 활성화에 도움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최근 우리동네 마을관리소 4개소를 신규로 개설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최근 우리동네 마을관리소 4개소를 신규로 개설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9월 2일 ‘건강보험 우리동네 마을관리소’ 후원 사회공헌사업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건보공단은 2019년 원주 원인동 1호점을 시작으로 2020년 원주 문막읍, 태장동, 명륜동, 춘천 소양동에 4개소를 개설했다.

올해는 원주 단구동, 춘천 우두동, 동해 묵호동 등 강원 4개 지역에 확대 개설 예정이며 전체 9개소를 운영하게 된다.

건강보험 마을관리소는 강원지역 저소득 노인인구 밀집지역 마을에 설치해 주민들이 주체가 돼 스스로 마을을 재생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마을관리소에는 지역주민으로 구성된 마을활동가를 지킴이로 선정해 마을 순찰, 생활환경 개선, 재난위험 관리, 독거노인 안부 확인, 주민생활 편의 등을 제공한다.

또한 20여 종의 생활 공구, 목발, 보행 보조기 등 단순 구입이 어려운 물품을 무료로 대여한다.

아울러 정부의 지역사회 통합돌봄사업 거점 공간으로도 이용되며 지역주민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정부정책 및 건강보험 제도, 치매 예방교육과 다양한 건강·문화 프로그램, 간단한 집수리, 마을 환경정비 등을 지역사회 봉사단체와 연계해 진행한다.

마을관리소 개소와 운영에 필요한 재원은 건보공단 임직원들이 기부로 조성한 사회공헌기금으로 전액 지원한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마을관리소가 지역주민들의 소통과 나눔 공간으로 이용되고 노인들이 동네에서 소외되지 않고 건강하게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역할을 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마을관리소 운영에 어려움이 없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