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19 09:09 (목)
권역재활병원 공모에 전북 예수병원 선정
상태바
권역재활병원 공모에 전북 예수병원 선정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1.08.12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지역 내 장애 치료 및 재활 전담

보건복지부는 2021년도 권역재활병원 건립 사업을 수행할 지방자치단체와 의료기관을 공모한 결과 전라북도 예수병원이 선정됐다고 8월 12일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권역별로 장애 치료 및 재활을 전담하는 전문재활병원을 건립해 지역장애인을 대상으로 양질의 재활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2005년부터 현재까지 총 7개의 권역재활병원을 건립해 운영 중이며, 충남권·전남권에 2개 병원을 추가로 건립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증가하는 장애인 재활의료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권역재활병원 미건립 권역에 권역재활병원 1개소를 추가 건립하는 사업을 신규로 추진 중이다.

2021년 권역재활병원 건립사업에 선정된 전라북도는 총 135억원의 국비를 시설비와 장비비 등 건립비로 받게 되며, 지방비 135억원을 더해 150병상 이상의 전북 권역재활병원을 2024년까지 완공해야 한다.

전북 권역재활병원은 전북 지역 장애인을 대상으로 신체기능 회복과 조기 사회복귀를 위한 집중재활 치료서비스뿐 아니라 장애인 건강검진, 건강증진·방문재활 등 공공재활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정충현 장애인정책국장은 “전북 권역재활병원 건립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해 전북 지역 장애인이 살고 있는 곳에서 질 높은 재활 치료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