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11-30 20:37 (화)
건보공단, 국민이 체감하는 데이터 개방 준비 본격 시동
상태바
건보공단, 국민이 체감하는 데이터 개방 준비 본격 시동
  • 병원신문
  • 승인 2021.04.15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 관내 도․소매․제조업 등 민간기업 대상 설문조사 실시
학계 전문가 간담회를 통해 안전한 데이터 개방 이행방안 도출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국민이 체감하는 데이터 개방을 준비하고 있다. 

건강보험 빅데이터 활용 여건을 개선하여 부가가치 창출과 데이터경제 활성화를 적극 지원하기 위해 “빅데이터 활용 활성화 및 개방전략 도출을 위한 설문조사”와 함께 학계 전문가 간담회를 실시한다.

이는 국가 데이터 정책 추진방향에 따른 정부 정책을 적극 지원하고 건강보험 빅데이터가 실질적으로 국민 생활에 활용될 수 있도록 개방 확대를 추진하기 위한 것이다.

공단은 건강보험 빅데이터의 산업계 제공 원칙에 따른 구체적 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 수요가 높은 데이터 항목 우선순위 등을 도출하고자 강원도 원주시 내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우선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설문조사는 원주시, (재)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및 연세대학교(원주)의 협조로 원주시 관내 도․소매업 및 제조업 등 8개 업종 약 600여 개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4.13.(화)부터 4.20.(화)까지 실시하며, 건강보험 빅데이터 이용 경험과 데이터 개방 수요 등 19개 문항이며 아래 링크주소*를 통해 온라인으로 참여 가능하다.

* http://m.nhis.or.kr:8080/survey.jsp?p=801&r=02

아울러, 공단은 한국경제학회 등 법․경제․사회, 보건의료․커뮤니케이션 등 관련 각 분야를 대표하는 주요 전문가들과 민간 데이터 개방 등 환경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건강보험 데이터 개방 전략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진행 중이며 향후 전문가 의견을 적극 수렴할 계획이다.

건보공단 김덕수 기획상임이사는 “공단은 한국판 뉴딜 정책, 데이터 3법 개정 등 환경 변화에 맞춰 안전한 데이터 개방을 통해 정부정책 및 데이터경제 활성화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