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11-29 06:22 (월)
건보공단, 치매전문교육 실시
상태바
건보공단, 치매전문교육 실시
  • 병원신문
  • 승인 2021.03.22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수급자 맞춤형 케어 위한 치매 전문 인력 양성
3월부터 11월까지 총 7차수에 걸쳐 진행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치매수급자 맞춤형 케어를 위한 치매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3월부터 11월까지 총 7차수에 걸쳐 ‘2021년도 치매전문교육’을 실시한다.

교육대상은 방문요양기관, 주야간보호기관 및 치매전담형 기관에 소속된 요양보호사 및 프로그램관리자 직종의 종사자다.

교육대상 선정의 공정성을 기하기 위하여 월마다(3~9월) 공고를 통해 인터넷 신청방식으로 교육대상을 모집하게 되며, 연간 교육인원은 전년대비 약 5.1배 확대한 72,000명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치매전문교육을 수료하면 치매전문 요양보호사 또는 프로그램관리자로 활동할 수 있으며, 치매수급자에게 인지활동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된다.

그간 치매전문교육을 집합교육으로 실시했지만, 올해는 코로나19 대응 및 교육기회 확대를 위하여 이론은 온라인교육, 실습과 시험은 집합교육으로 하는 혼합교육방식으로 실시하게 된다.

온라인교육(이론)은 차수별로 부여된 학습기간(30일 이내) 내에 진도율 100% 달성하여야 하며, 집합교육(실습, 시험)은 온라인교육 100%이수자를 대상으로 6개 지역본부 20여개의 치매전문교육장에서 1일(7시간) 동안 진행된다.

수료기준은 온라인교육 100% 이수, 실습 100% 참여 및 시험성적 60점 이상인 경우이다.

치매전문교육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www.longtermcare.or.kr)에 공지되어 있으며, 교육일정 및 교육장 등 세부사항을 확인 할 수 있다.

건보공단 백남복 요양기획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집합교육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치매전문교육의 중요성으로 인해 온‧오프라인혼합교육 전환 및 교육대상을 대폭 확대한 만큼, 집합교육 운영 시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전문성을 갖춘 우수 종사자를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