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12-02 14:21 (목)
공단, 장기요양기관 정기평가 실시
상태바
공단, 장기요양기관 정기평가 실시
  • 병원신문
  • 승인 2021.01.19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일부터 11월 30일까지 시설급여 제공하는 5천246개소 대상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3월 2일부터 11월 30일까지 시설급여를 제공하는 장기요양기관에 대한 정기평가를 실시한다.

평가대상은 2019년 12월 31일까지 지정 받고 시설급여를 제공하는 총 5,246개소이며, 시설의 기관운영, 감염예방 등 안전 및 환경, 수급자 권리보장, 급여제공의 과정‧결과 등을 시설 규모에 따라 최대 50개 평가지표를 통해 평가한다.

올해 시설급여 평가부터는 ‘장기요양기관 평가 방법 등에 관한 고시’ 개정(’20.12.17)으로 거짓이나 그 밖에 부정한 방법으로 평가받은 것이 의심되는 기관에 대해 재평가 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되어 부정한 방법으로 평가받은 기관에 대한 평가등급을 조정하고 재 공표하는 등 패널티를 강화하고 수급자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평가의 객관성 및 수용성을 높이고자 공급자뿐 아니라 수급자의 보호자, 시민단체, 학계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수렴 확대를 위해 평가협의체를 구성․운영하여 국민이 직접 평가지표 개선과정에 참여하였으며, 시설 직원의 권익보호 및 수급자 안전, 감염관리 등 사회적 요구를 반영하고, 서비스 제공과정을 확인할 수 있는 면담 및 관찰 평가지표를 강화하였다.

건보공단은 평가 실시에 앞서 학계전문가 및 보건․복지․의료 현장 경험자 등 외부평가자 173명을 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 모집 선발했다.

공단 평가자와 외부평가자가 함께 서비스 질 중심으로 평가하게 되며, 이번 시설 정기평가 대상기관, 평가방법 등을 포함한 ‘평가계획’은 ʼ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http://www.longtermcare.or.kr)에 공고했다. 

평가결과는 내년 4월 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여 국민의 알 권리를 충족시키는 한편 장기요양 수급자와 가족이 기관을 선택하는데 유용한 정보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우수기관(A등급)에는 가산금을 지급하여 서비스 질 향상 동기부여 및 종사자의 처우개선에 기여하고, 하위기관(C~E등급)에 대해서는 수시평가, 사후관리, 컨설팅, 멘토링 제도 운영 등을 통해 서비스 질 향상을 도모하고 있다.

건보공단 백남복 요양심사실장은 “코로나-19 상황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장기요양기관 시설급여 평가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리며, 이번 평가를 통하여 기관의 서비스가 향상되어 수급자의 서비스 만족도가 높아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