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02-27 11:21 (토)
영남대병원, 피부·성형재건센터 개소
상태바
영남대병원, 피부·성형재건센터 개소
  • 병원신문
  • 승인 2021.01.19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에서 여섯 번째 김태년 의료원장, 일곱 번째 김성호 병원장.
피부·성형재건센터 개소식. 사진 왼쪽에서 여섯 번째 김태년 의료원장, 일곱 번째 김성호 병원장.

영남대병원(병원장 김성호)은 1월 19일 기존 피부과와 성형외과 외래 진료실 및 환자 대기 공간을 확장해 피부·성형재건센터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외상, 화상 등 피부에 발생하는 급성 질환의 치료 및 각종 피부암의 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피부과 의료진과의 유기적인 협진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 내부 리모델링과 더불어 설정현 전 의료원장의 발전기금으로 ‘벡트라(VECTRA) XT 장비’를 외래 진료실에 도입할 예정이다. 해당 장비는 성형 전후의 모습을 3D 이미지로 구현할 수 있다. 현재 유방 성형 시 많이 활용되고 있으며, 보형물의 형태, 크기, 위치 등을 상담 시 환자가 직접 확인할 수 있어 수술 후 높은 만족도를 얻고 있다.

김태곤 성형외과 과장은 “다학제 협진과 최신 의료장비를 기반으로 미세수술, 유방재건 등 전문 클리닉이 유명한 영남대병원 성형외과가 피부·성형재건센터 개소를 통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쾌적하고 넓어진 공간에서 더 나은 환자 치료 결과를 위해 전 의료진이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