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0-10-31 13:25 (토)
코로나19 혈액 부족, 우리가 나섰다
상태바
코로나19 혈액 부족, 우리가 나섰다
  • 병원신문
  • 승인 2020.09.28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 헌혈캠페인에 적극 동참

한국건강증진개발원(원장 조인성)과 대한적십자는 9월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에 걸쳐 생명나눔 사랑의 헌혈캠페인을 진행했다.

이 행사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단체헌혈 취소, 개학 연기 등이 이어지면서 혈액수급 상황이 악화돼 혈액보유량이 적정량인 5일분 대비 3.3일분으로 떨어진 상황에서 힘을 보태기 위해 진행됐다.

헌혈캠페인은 올해 들어 4번째 실시됐으며, 많은 직원의 참여와 헌혈증 기부가 이어져 헌혈 문화 확산에 기여했다.

기부된 헌혈증은 올 연말 백혈병·소아암환아를 위해 관련기관에 기부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에는 한국건강증진개발원과 청사 내 입주해 있는 근로복지공단 서울지역본부, 사회보장정보원, 한국보건의료연구원 등 협력사가 동참했다.

조인성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원장은 “헌혈캠페인은 단발성 행사로 끝나는 것이 아니다. 코로나19 장기화와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혈액 수급이 어려운 상황에서 혈액 보유량을 마련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꾸준히 시행하겠다”며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앞장서는 한편, 코로나19 사태 종료 후에도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이웃사랑을 실천할 수 있도록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2014년 설립 당시부터 지역사회 취약계층, 환경보호, 헌혈, 사업연계 활동 등을 실시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