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0-11-24 10:01 (화)
‘라포 형성, 보이지 않는 최고의 의료서비스‘
상태바
‘라포 형성, 보이지 않는 최고의 의료서비스‘
  • 한봉규 기자
  • 승인 2020.03.06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남베드로병원 변성배 물리치료실장

”환자와 치료사 간의 공감과 친근함을 바탕으로 서로의 마음과 마음을 이어가는 라포 형성을 통해 신뢰와 믿음이 넘쳐나는 최상의 치료실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치료사 모두 각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해나가겠습니다“ 강남베드로병원(병원장 윤강준)변성배(45) 물리치료실장.

치료의 본질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치료사들이 환자를 얼마나 생각하고 관심을 갖느냐에 따라 치료의 질과 함께 그 결과도 달라지는 만큼 고객 한 사람 한 사람에 대한 마음의 상처까지 헤아려주는 자세가 최고의 의료서비스가 아니겠느냐고 강조하는 변 실장.

주로 중추신경계 및 골격계 손상환자의 운동치료를 담당하며 치료과정이 지루하거나 고통스러움이 아닌 보다 즐겁고 재미있는 재활치료가 될 수 있도록 늘 고객중심, 고객위주의 재활의료서비스 제공에 눈코뜰새 없는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는 변 실장.

그는 ”갑자기 닥쳐온 사고로 인해 힘들어하는 환자분들의 모습 속에서 저희들 또한 마음이 무겁다“며 ”저희 치료사들은 이럴수록 아픔을 함께한다는 마음가짐을 갖고 이들이 다시 정상적인 삶을 이어갈 수 있도록 희망과 용기의 재활 의지를 북돋아주는 데 최선을 다해나가고 있다“고 강조한다.

또한 변 실장은” 좋은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치료 계획을 수립, 실행하고 개선 시켜나가기 위한 끊임없는 고민과 연구가 필요할 것“이라며 ”이러한 노력을 통해 환자들이 건강을 되찾아 미소와 웃음을 안고 병원 문을 나서는 모습 속에서 보이지 않는 남다른 보람과 자부심을 한껏 느껴보기도 한다“고 말한다.

치료를 위한 끊임없는 자신과의 싸움은 물론 진정성이 담긴 속 깊은 대화와 상담을 요하며 항상 환자 곁을 지켜가는 끈기와 인내의 직업이기에 그 어느 누구보다도 이 일에 대해 매력과 애착을 느끼며 생활하고 있다는 변 실장.

변 실장은”치료사 모두는 환자를 항상 내 부모, 내 가족이라는 마음가짐을 갖고 자신의 능력을 최대한 발휘해 최상의 결과를 보여줄 수 있도록 항상 공부하고 연구하는 모습을 보여줘야 할 것”이라며 각자 실력과 능력 향상을 위한 노력에 게을리하지 말아줄 것을 당부해본다고.

평소 남이 하기 전에 자신이 먼저 실천하는 솔선수범의 자세를 좌우명으로 삼으며 생활하고 있다는 변 실장은 여유가 있는 날이면 좋아하는 여행을 통해 새로운 세계를 접해보는 시간이 가장 의미있고 즐거운 순간임은 감출 수 없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