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1 17:17 (수)
‘갑상선 혹 바르게 알기’ 공개강좌
상태바
‘갑상선 혹 바르게 알기’ 공개강좌
  • 오민호 기자
  • 승인 2019.12.17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24(화) 오후 1시30분, 서울성모병원 본관 지하 1층 대강당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갑상선암센터는 12월24일 낮 1시 30분, 본관 지하 1층 대강당에서 ‘갑상선 혹’을 주제로 환우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공개강좌를 개최한다. 

갑상선 질환은 크게 양성(良性, benign)과 악성(惡性, malignant)으로 나뉜다. 이 중 악성 질환이 갑상선 암이다. 우리 몸에서는 끊임없이 세포가 사멸되고 재생되는데, 그 과정에서 어떤 내부적 오류나 외부 원인에 의해 불량품이 만들어 지고 이를 암이라고 한다.

이 암세포가 갑상선에서 발견된다면 우리는 그것을 갑상선 암이라고 부르며, 갑상선암은 대부분 증상이 없다. 그 외에 흔히 나타나는 증상은 대부분 목에서 만져지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쉰 목소리, 삼킴장애 등은 상당히 진행된 경우를 제외하고는 잘 나타나지 않는다.

이번 공개강좌는 김정수 갑상선암센터장(감상선내분비외과 교수)의 개회사와 센터 소개를 시작으로 내분비내과 하정훈 교수의 ‘갑상선 혹, 진실 혹은 거짓’ 강의를 비롯하여 영상의학과 최양신 교수의 ‘갑상선 혹 수술 안하고 치료할 수 없나요?’, 핵의학과 오주현 교수의 ‘핵의학과 검사와 치료’, 갑상선내분비외과 김광순 교수의 ‘갑상선 혹(암)의 수술적 치료’ 에 대한 강좌와 질의응답의 시간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