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0-02-27 10:21 (목)
메르스 대응 유공자 포상 우수기관에 선정
상태바
메르스 대응 유공자 포상 우수기관에 선정
  • 윤종원 기자
  • 승인 2019.12.06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평원, 초기 확산 차단 기여 공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받아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12월5일(목) 그랜드 하얏트 인천 호텔에서 열린 ‘2018년 메르스 대응 유공자 포상’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포상은 2018년도 메르스 확진자 국내유입 발생시 감염전파 차단으로 국민 불안 및 혼란을 최소화하고 공고한 국가방역체계를 세우는데 기여한 유공자 및 관련기관을 격려하고자 실시됐다.

심평원은 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이하 ‘DUR’)를 통해 메르스 확진자와 접촉자(밀접‧일상)의 정보를 의‧약사에게 실시간 제공함으로써 초기 확산을 차단하는데 기여했다.

또한 비상대책단을 구성‧운영해 추가 환자 발생 여부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는 등 국민안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한 성과를 높이 평가받아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송재동 개발상임이사는 “심사평가원은 앞으로도 튼튼한 국가방역체계의 주요 구성원으로서 감염병으로부터 국민의 안전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