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0-02-26 13:38 (수)
오송재단, 사할린 영주귀국 동포에 성금
상태바
오송재단, 사할린 영주귀국 동포에 성금
  • 윤종원 기자
  • 승인 2019.09.09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 이하‘오송재단’)은 9월9일 오송종합사회복지관에서 사할린 영주귀국 동포에게 성금 307만원을 전달했다.

이번 성금은 사할린 동포들의 지역사회 내 안정적 정착을 돕고 사회문화 활동을 지원하고자 재단 임직원들이 다 함께 뜻을 모아 마련했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오송종합사회복지관에서 준비하는 2019년 사할린 한인영주귀국주민‘사할 in 제주’캠프(9.24.~26.) 운영의 후원금으로 사용 될 예정이다.

오송재단 박구선 이사장은 “큰 금액은 아니지만, 사할린 동포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면서“앞으로도 지역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추진하여 지역 내 소외계층의 생활안정 지원에 적극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송재단은 지난 1월에도 성금을 모아 청주지역에서 생산된 사과 40박스(3kg)를 구입하여 사할린 주민에게 전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