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0-02-19 07:51 (수)
네팔 의료보험제도 구축지원 사업 본격화
상태바
네팔 의료보험제도 구축지원 사업 본격화
  • 윤종원 기자
  • 승인 2019.08.26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보공단, 의료보험 정책 및 제도 이행 현지조사 실시
▲ 네팔 CBHI 적용지역 및 가입 현황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우리나라 무상원조 전담기구인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발주한 '네팔 의료보험제도 구축 지원 사업'의 본격적인 추진 준비를 위해 8월12일(월)부터 21일(수)까지 8박 10일간 네팔 카트만두 및 꺼이랄리 지역 현지조사를 마쳤다.

'네팔 의료보험제도 구축 지원 사업'은 의료보험 관련 정책 컨설팅 및 인적역량 강화와 현지 지도사업 등을 통해 네팔 지역 의료보험의 안정적인 운영 방안을 제시함으로써, 네팔정부의 국가의료보험 확대 시행과 궁극적으론 보편적 의료보장(Universal Health Coverage) 달성을 지원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번  사업은 2019년 9월부터 2020년 11월까지 네팔 카트만두 및 지도사업 지역인 꺼이랄리에서 이루어지며, 전문가 파견을 통한 정책자문, 지역의료보험 가입자 만족도 조사 및 보험가입 갱신율 향상방안 연구, 의료보험 인식제고 등의 과업으로 이루어진다.

네팔은 2016년 4월부터 단계별로 의료보험제도를 도입해 2020년까지 전국민건강보험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나, 의료보험 관계자들의 제도 운영경험 및 적극적인 의지 부족, 취약한 의료 인프라 등으로 제도 확대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공단은 이번 현지조사를 통해 파악한 네팔 의료보험제도 운영현황, 네팔정부의 정책자문 요구사항, 제도개선 사항, 의료보험사업 장애요인 분석, 의료보험사업 유관기관(네팔보건부 등)과의 사업방향 및 내용 협의 등의 결과를 바탕으로 수원국 보건의료 환경에 적합한 맞춤형 사업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건보공단은 이번 현지조사를 토대로 수립된 사업실행계획에 따라 네팔 현지사업 수행을 위한 사업전문가를 오는 9월 23일(월) 현지에 파견할 예정이며, 이들은 현지 관계자들과 함께 향후 14개월에 걸쳐 '네팔 의료보험 제도구축 지원사업' 을 본격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