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8.24 Sat 18:50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병원
     
길병원, 생체신호 자동 감지 MRI 도입
바이오매트릭스 기술로 영상 왜곡 최소화
2019년 08월 06일 (화) 17:02:00 윤종원 기자 yjw@kha.or.kr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이 세계 최초로 환자의 생체신호를 자동으로 감지하고, 보다 빠르고 선명한 화질을 얻을 수 있는 최첨단 MRI 장비를 암센터 2층 영상의학센터에 추가로 도입했다.

가천대 길병원은 반듯한 자세로 오랜 촬영 시간을 견뎌야 하면서 폐쇄공포증과 불안감을 호소하던 환자들을 위해 세계적인 의료기기업체 독일 지멘스사의 최신 MRI ‘마그네톰 비다 3T(MAGNETOM Vida 3T)’를 추가 도입, 최근 본격적으로 운영을 시작했다.

이번에 도입한 마그네톰 비다는 지멘스의 새로운 첨단 기술인 ‘바이오매트릭스 센서(BioMatrix Sensors)’와 ‘바이오매트릭스 튜너스(BioMatrix Tuners)’가 탑재돼 인체의 생체 신호를 자동으로 감지한다.

바이오매트릭스 센서는 환자가 테이블에 눕자마자 환자의 호흡 신호를 감지하는 센서가 자동으로 작동하면서 환자의 호흡주기에 맞추는 호흡연동 촬영이 가능한 기능이다.

기존에는 MRI 검사 시 환자의 호흡을 측정하기 위해 별도의 측정 장비를 환자의 몸에 부착해야 했다. 검사 시간 외에 추가 시간이 소요되고, 환자들의 불편이 가중됐었다.

바이오매트릭스 튜너스는 신체에서 발생하는 자기장으로 인한 왜곡을 자동으로 보정해주는 기술이다. 이를 통해 자장의 균질도가 향상된다. MRI는 자기장을 신체에 투영시켜 감지된 신호를 영상으로 구성하기 때문에 자장의 규질도가 매우 중요하다.

기존 장비는 인체의 다양한 물리적 영향으로 균질도가 손상, 최종 영상에서 신호가 손실되고 원치 않은 인공물이 나타나는 등 왜곡이 발생했었다.

또 마그네톰 비다의 또다른 장점은 MRI 성능의 핵심이라 불리며 자동차의 엔진에 곧잘 비유되는 ‘경사자장(Gradient) 시스템’이 기존 제품 대비 약 30% 향상됐다. 이는 경사자장 증폭기 탑재로 가능한 것으로 기존 제품보다 경사자장의 세기가 월등히 향상돼 영상의 질이 개선됐다.

이렇게 우수한 경사자장의 성능을 바탕으로 인체에서 발생되는 신호를 수집하는 수신 코일(RF Receive Coil)도 기존 경쟁사 제품보다 채널(안테나)의 수가 2.5배 많이 탑재됐다.

수신 코일의 채널은 태양열 집열판에 비유된다. 태양열을 받아들이는 집열판처럼 집열판의 개수가 많을수록 효과적으로 태양열을 저장할 수 있듯이 수신 코일도 몇 개의 안테나로 구성돼 있는지가 핵심판단 기준이 된다. 우수한 경사자장과 신호를 받아들이는 코일 기술이 훌륭하면 같은 시간 동안 보다 나은 영상 획득이 가능하며, 더욱 짧은 시간에 동일한 퀄리티의 영상을 구현할 수 있다.

마그네톰 비다는 이처럼 향상된 하드웨어뿐 아니라 이들 기능을 100% 활용 가능한 새로운 소프트웨어를 탑재해 MRI 진단 시 가장 많이 사용되는 뇌 MRI 스캔을 불과 5분 만에 마칠 수 있다.

또 뇌 MRI 스캔과 달리 혈류와 관련된 뇌 활동을 측정하는 ‘DTI 검사’도 기존에 약 12분 정도 소요되던 것을 4분대로 단축했다.

가천대 길병원은 기존에 사용하던 ‘마그네톰 스카이라(MAGNETOM Skyra 3T)’ 제품과 새로 도입된 마그네톰 비다를 함께 활용해 환자 맞춤형 진단이 가능하게 됐다.

기존 MRI 장비인 마그네톰 스카이라에도 새로 도입된 마그네톰 비다의 최신 소프트웨어들을 업그레이드 하므로써 새장비와 호흡을 맞춰 갈 예정이다.

영상의학과 김정호 과장은 “이번 마그네톰 비다를 도입해 환자들의 MRI 진단 시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 보다 빠르고 선명한 영상을 획득할 수 있게 됐다”며 “기존 MRI와 시너지를 통해서 환자의 신체 상태에 맞는 맞춤 진단이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한편, 가천대 길병원은 환자들에게 최상의 진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안에 최신 MRI와 CT를 추가로 도입할 예정이다. 

윤종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동정]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동정]닥터헬기소생 캠페인에 참여
[동정]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동정]미국스포츠의학회지 편집위원에
[동정]김성우 병원장, 복지부장관 표창
[동정]정형외과학회 해외연수 장학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