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24 Thu 00:10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기획ㆍ정책
     
질병관리본부, 중국과 질병예방·관리 협력
2019년 07월 16일 (화) 12:00:30 최관식 기자 cks@kha.or.kr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7월16일과 17일 중국 베이징에서 중국 질병관리본부(China Centers for Disease Prevention and Control)와 신종감염병 대응 및 실험실 협력에 관한 의견교환과 함께 ‘한-중 질병관리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7월16일에 중국 질병관리본부 국립인플루엔자센터를 방문해 발생정보 감시, 병원체 분리, 필요물질 분석 등 진단검사 및 연구시설을 둘러보고 협력 사항을 모색했다.

특히 센터 관계자들과 조류독감 인체감염 바이러스 등 인플루엔자 발생정보 및 병원체, 실시간 유전자 정보 등 관련 자원 공유 협력체계 구축 방안을 논의하고, 양국 관련 센터간 감염병 대응 역량 및 연구기반 강화를 위한 구체적인 협력사항을 발굴해 진행할 것을 중국 측에 제안했다.

7월17일 MOU 체결식에 앞서 진행된 정책대화에서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중국 질병관리본부 지지안 펑(Dr. Zijian Feng) 부본부장 및 양국 실무진과 함께 신종감염병 정보교류 및 대응협력과 신종감염병 분야 실험실 연계망 구축 등 2개 분야에 대한 정책대화를 통해 구체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어서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중국 질병관리본부와 체결한 MOU에서 감염병 감시·예방 및 관리, 만성병 감시·예방 및 관리, 양측 공통 관심의 연구프로그램 지원, 국제 공중보건 역량 강화 등 양국의 최근 질병관리 상황 및 관심 분야를 제시해 양국 간 협력 범위를 확대하고 구체화했다.

특히 ‘긴급대응·대비 및 보건안보’, ‘역학정보 및 실험실 기술교환’, ‘공중보건 인력훈련 및 역량 강화’ 등을 협력 분야에 명시해 글로벌 보건안보에 심각한 위협 및 도전과제가 되고 있는 신종감염병 예방 및 대응에 있어 양 기관 간 긴밀한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실질적인 협력 의지를 다졌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중국은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SARS), 조류인플루엔자 등 지속되는 신종감염병 발생·유행과 활발한 교류로 국내 유입 가능성이 가장 높은 국가”라며 “감염병 발생·유행 동향 감시 및 국내유입 가능성 상시 위험분석이 요구되며, 위기 대응 시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번 양해각서 개정 체결과 정책대화를 계기로 구체적인 실행계획 마련을 통해 향후 양국 간 상시적인 정보공유를 통한 예방 및 대응 능력을 증대시키고, 국내 유입가능성이 높은 감염병에 대한 진단 및 치료제 개발 역량을 높이며, 아프리카 등 주요 신종 질병 발생 국가에 대한 한-중 공동대응을 통해 국제보건안보를 강화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중국 가오 푸(Dr. Gao Fu) 질병관리본부장은 “지난 10여 년간 한국과 중국은 유사한 신종감염병의 위협으로부터 긴밀한 협력을 해왔고, 이를 통해 양 기관의 역량 강화 및 질병관리를 위한 상호 신뢰를 쌓아왔다”며 “이번 양해각서 체결과 신종감염병에 대한 정책대화를 통해 앞으로 양 국가와 기관 간 질병관리를 위한 실질적인 협력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동정]전공의 자율평가 수석 차지
[동정]유럽대장항문학회 최우수 연구상 수...
[동정]정형외과학회 '젊은 연구자상' 수...
[동정]대한신경정신의학회장 취임
[동정]재활의학회 전공의 평가시험 1등
[동정]대한재활의학회 학술상 수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