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9.19 Thu 16:35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보험ㆍ경영
     
가톨릭관동대 의대생 대상 건강보험 이해 제고
건보공단, 보험자 역할 및 사무장 병원 폐해 등 설명
2019년 04월 02일 (화) 21:02:55 윤종원 기자 yjw@kha.or.kr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4월2일 가톨릭관동대학교 의과대학생(본과2학년) 62명을 원주 혁신도시에 있는 공단 본사로 초청해 공단의 역할을 소개하는 등 의과대학생들과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건보공단은 2016년 1월에 원주 혁신도시로 이전하면서 2016년 총 8회 312명, 2017년 총 15회 613명, 2018년 총 14회 790명 등 미래의 주역인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공단의 역할과 취업에 관련된 정보를 제공해 왔다.

이번 가톨릭관동대학교 의과대학생의 교류는 이러한 연장선상 중에 하나로 향후 국민 보건의료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는 취지로 시작한 것이며, 해당 학교에서도 지대한 관심을 표명하여 전국 의과대학교 중 최초로 참석하게 된 것이다.

가톨릭관동대학교 의과대학 주효진 교수(의료인문학교실)를 비롯한 본과 2학년 62명은 공단의 홍보관을 관람하며 공단의 역할 등을 이해했으며, 첨단시설로 운영 중인 전산센터를 방문해 전국민의 데이터를 관리하고 있는 현장을 둘러보았다. 

또한 가톨릭관동대학교의 요청으로 의료수가에 대한 전반적인 개요와 보험자의 역할 및 사무장 병원의 폐해 등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이번 교류행사에 참석한 가톨릭관동대학교 의과대학생은 “책과 강의로만 알던 공단의 여러 가지 상황에 대하여 피부로 느끼는 뜻 깊은 시간이었으며, 의료계에 진출한 이후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가톨릭관동대학교 의과대학 주효진 교수는 “의과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하는 특성화 선택실습을 제안한다”면서 “공단과 다양한 분야에서 공동상생을 위해 협력하자“고 했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이번 가톨릭관동대학교를 시작으로 전국 40여개 의과대학교로 교류행사를 확대할 계획이며, 많은 의과대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의과대학생들이 공단에 대한 올바른 이해로 국민 보건의료 발전에 함께 기여하도록 하겠으며, 졸업 후 사회초년생이 사회에 적응하기도 전에 사무장의 유혹에 넘어가 면허를 빌려주고 신용불량자로 전락하는 등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종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동정]진흥원장에 권덕철 전 차관
[동정] 명예의학박사 학위 수여
[동정]A-PHPBA 2019 최우수 구...
[동정]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동정]대한간학회 연구과제 선정
[동정]국제한타바이러스학회 회장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