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1-25 15:44 (금)
건강보험지출관리로 사회적 가치 창출 모색
상태바
건강보험지출관리로 사회적 가치 창출 모색
  • 윤종원 기자
  • 승인 2018.10.17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평원, 10월24일 원주 본원에서 국제심포지엄 개최
신남방정책 지원 아세안 회원국 고위공무원 초청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10월24일 원주 본원에서 ‘신의료기술·약제의 가격설정 및 효율적 건강보험지출관리 방안’을 주제로 ‘2018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제심포지엄(HIRA UHC Global Campus International Symposium)을 개최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제심포지엄’은 심사평가원이 ‘HIRA UHC Global Campus’을 통해 2007년부터 주최해온 국제행사로, 보건의료지출관리 기능의 주요 이슈에 대해 국내외 관련 기관 및 학계 전문가들의 발표와 토론을 통해 지식과 의견을 공유하는 장이다.

이번 국제심포지엄은 공통세션을 포함한 3개의 주제별 세션으로 구성되며 영국 국립보건원(NICE), 필리핀 건강보험청장, 호주 시드니대 교수 등 국내외 관련 학계 및 산업계 관계자의 발표 및 토론으로 이루어진다.

심포지엄에는 보건의료분야 관계자 및 관심 있는 모든 국민이 참여 가능하며, 현재 심사평가원 홈페이지(www.hira.or.kr)에 사전등록신청을 하면 된다.

심평원 관계자는 “올해는 정부가 적극 추진하고 있는 신남방정책을 지원하기 위해 아세안 회원국과 인도의 고위공무원이 포함된 대규모 방문단을 초청해, 관련 국가로 진출하고자 하는 국내외 의료기기·제약 등 산업 관계자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번 국제심포지엄의 참여국은 영국, 호주, 루마니아를 비롯하여 필리핀, 베트남,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캄보디아, 미얀마, 라오스(이상 아세안 회원국), 사우디아라비아, 바레인(이상 GCC 회원국), 인도, 페루, 가나로 16개국 총 60여명에 달한다.

또한, 필리핀 건강보험청장과 캄보디아 의료비심사기구인 PCA (Payment Certification Agency) 임원 및 보건부 차관이 방문하여 올해 실시한 컨설팅에 대한 후속 사업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심평원의 급여등재 및 약제관리 전문가, 국내 보건 의료 관련 학과, 의료기기협회, 제약협회 등 산업 관계자가 참석할 예정이다.

심평원은 ‘HIRA UHC Global Campus’라는 브랜드로 중동 및 아시아 국가를 중심으로 국제심포지엄, 국제연수과정, 맞춤형 정책 컨설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보건의료지출관리 기능의 주요 이슈를 주도하는 것은 물론 HIRA시스템 수출 등 실질적인 사업성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고 있다.

HIRA시스템 해외진출 사업은 학계, 의료기기 및 제약 등 국내 보건의료관련 분야 해외진출 및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2017년 바레인에 HIRA시스템 해외진출 성공으로 172억 원의 국부창출 효과(`17년 준정부기관 최초 ’3백만 불 수출의 탑‘ 수상)와 국내 민간 SW 개발업자 등 민간 일자리(심평원 추산 약 109명)를 창출한 바 있다.

이번 국제심포지엄은 HIRA시스템 수출 성공에 이어 심평원이 중동 및 아시아 지역에 보건의료지출관리 기능에 대한 이슈를 주도하는 핵심기관으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며 제약, 의료기기 등 국내 관련 산업계에도 해당 국가 진출을 모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