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7.19 Thu 00:28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제약ㆍ산업
     
의약외품 무역흑자 갈수록 늘어
식의약처 생산실적 자료 발표
2018년 07월 11일 (수) 09:26:26 최관식 기자 cks@kha.or.kr
지난해 의약외품 수출은 3천958억원(3억5천8만달러), 수입은 2천87억원(1억8천457만달러)으로 무역흑자가 1천871억원에 달했다. 이 실적은 2016년의 1천713억원과 비교할 때 9.2% 증가해 성장세를 유지했다.

하지만 지난해 국내 의약외품 생산실적은 1조 4천703억원으로 2016년 1조 9천465억원 대비 24.5%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의약외품 생산실적은 2014년 7.3%, 2015년 12.0%, 2016년 4.9% 등 최근 몇 년간 꾸준히 성장세를 기록해 왔으나, 지난해 마이너스 성장세를 보였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해 생산실적이 감소한 것은 그 동안 의약외품 분야에서 약 20%를 차지해 온 염모제, 탈모방지제, 욕용제, 제모제 등 4종의 제품군이 화장품으로 전환된 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7월11일 발표한 의약외품 생산실적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의약외품 시장의 주요 특징은 △콘택트렌즈 관리용품, 보건용마스크와 같은 미세먼지 관련 용품의 생산실적 증가 △의약외품 수출시장 다변화 △치약제, 내복용제제 등 상위 5개 품목이 생산실적 대부분 차지 등이다.

보건용마스크 등 마스크 생산실적은 381억원으로 전년(187억) 대비 103% 증가했으며, 렌즈세척액 등 콘택트렌즈 관리용품은 125억원으로 전년의 55억원 대비 127%로 크게 증가했다.

이는 최근 미세먼지 발생 빈도가 증가함에 따라 호흡기, 눈 등을 보호하기 위한 관련 제품 수요가 커진 것이 생산실적 증가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가정용 살충제와 감염병 예방용 살균소독제 생산실적도 증가했으며, 메르스 유행, 지카 바이러스 국내 유입 등으로 개인위생과 방역에 대한 관심이 증가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생산실적 상위 5개 품목군은 치약제(4천957억원, 33.7%), 내복용제제(2천963억원, 20.2%), 생리대(2천608억원, 17.7%), 붕대·반창고(1천255억원, 8.5%), 가정용 살충제(933억원, 6.3%) 순으로 나타났다.

다만 상위 5개 품목군의 총 생산실적은 1조 2천716억원으로 전년의 1조 5천671억원 대비 18.8% 감소했다.

업체별로는 동아제약(2천727억원)이 지난해 2위에서 1위로 올라섰고 엘지생활건강(2천443억원), 유한킴벌리(1천85억원), 애경산업(1천8억원), 아모레퍼시픽(885억원) 등이 뒤를 이었으며, 이들 업체의 생산실적은 전체 생산실적의 55.4%를 차지했다.

국내 생산실적 1위 품목은 2016년과 동일하게 동아제약㈜의 ‘박카스디액’(1천408억원)이었으며, ‘박카스에프액’(909억원), ‘메디안어드밴스드타타르솔루션치약맥스’(576억원), ‘페리오46센티미터굿스멜링치약’(498억원)이 뒤를 이었다.

식의약처는 신종 감염병 발생 증가 등 사회 환경이 변화하고 있고 생활 속 화학제품의 안전성에 대한 국민 관심이 증가하는 상황을 고려해 의약외품 안전관리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사]서울대병원 진료과장
[동정]한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 학술상
[인사]보건복지부 과장급공무원
[동정]국제면역저하환자학회 수상
사회보장정보원장에 임희택 씨 임명
[동정]하나금융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참석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