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5.24 Thu 15:15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기획ㆍ정책
     
생후 6~59개월 독감예방접종률 78.0%
지난해 9월~올 4월까지 무료 지원사업 완료, 10명 중 9명 ‘만족’
2018년 05월 10일 (목) 12:00:27 최관식 기자 cks@kha.or.kr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지난해 9월부터 올 4월까지 생후 6~59개월 어린이 대상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무료지원사업’을 종료한 결과 총 214만명 중 167만명(78.0%)이 접종했다고 밝혔다.

여기에 자발적으로 등록된 유료접종을 포함할 경우 생후 6~59개월 어린이의 예방접종률은 83.5%로 올라간다.

연령별 예방접종률은 생후 6~12개월 83.9%를 제외하면 어린 나이일수록 높은 것으로 나타나, 생후 13~24개월 91.8%, 49~59개월 64.9%를 보였다.

어린이의 98.9%가 보건소가 아닌 민간의료기관에서 접종받았는데, 이는 노인의 86.2% 이용률에 비해 높은 수준으로 소아청소년과 등 동네 의원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인플루엔자 사업대상 보호자 1천27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지난해 12월 실태조사 결과 89.2%가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접종사유로는 △무료 예방접종 실시에 대한 정보 부족(17.6%) △무료 지원 대상 백신이 아닌 4가 백신 선호(16.3%) △자녀가 아파서(13.4%) △접종을 받아도 효과가 없을 것 같아서(12.6%) △시간 부족(11.1%) △접종 후 이상반응 우려(7.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예방접종관리과 공인식 과장은 “우리나라는 미국과 영국의 인플루엔자 예방접종률이 각각 50%, 40% 미만인 것에 비해 높은 수준”이라며 “올해 확대 예정인 어린이집·유치원 및 초등학교 학생이 처음 지원되는 만큼, 이들의 접종률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 과장은 “영유아 보육기관, 유치원 및 초등학교 보육담당자의 협력을 통해 접종 안내, 미접종자 문자발송 등 접종자 특성에 따른 홍보를 강화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최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동정]삼진 병원 봉사상 수상
[동정]Highlight Article로...
[동정]유럽소화기영양학회 '젊은 연구자상...
[동정]신장학회 우수연구자·포스터상 수상
[동정]‘아시아 젊은 노인 의학자 교육’...
[동정]병협 학술위원장에 박태철 병원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