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0.23 Tue 08:46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병원
     
부산대병원, 사회복지시설에 성금과 성품 전달
2018년 02월 12일 (월) 19:07:05 최관식 기자 cks@kha.or.kr
   
▲ 이창훈 부산대병원장(사진 오른쪽)이 지적장애인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장애인생활시설인 천마재활원에 성금과 위문품을 전달했다.
부산대학교병원(병원장 이창훈)은 설명절을 맞아 2월8일과 9일, 그리고 12일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성금 및 성품을 전달했다.

부산대학교병원은 부산 서구에 위치한 시각장애인 재활 및 사회복귀를 위한 장애인 생활시설 부산라이트하우스에 2009년부터 매년 명절마다 방문해 성금을 전달하고 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서 정기적으로 의료진의 무료검진 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이창훈 병원장은 부산라이트하우스의 장애 아동들을 직접 안아주고 격려하며 쌀 15포대와 위문품 등을 지원했다.

표신옥 부산라이트하우스 원장은 “부산대병원의 세심한 배려와 도움에 함께 나누는 사랑을 느낀다”며 “항상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또 지적장애인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장애인생활시설인 천마재활원(서구 암남동)을 방문해 도예시설에서 직업재활 등을 하는 장애 아동들을 격려하고 마리아꿈터 등 관내 사회복지시설 5곳과 의료혜택의 사각지대에 놓이기 쉬운 저소득 지역민이 밀집한 운봉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따뜻한 명절을 맞이할 수 있도록 성금 및 위문품을 전달했다.

설 명절 기간 동안 결식 우려가 있는 서구 관내 100명의 아동을 대상으로 1인당 백미 10kg과 라면 1상자씩을 부산 서구청 본관에서 전달했다.

결식 우려 아동 후원은 2000년부터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져 현재 약 390명의 직원이 매달 소정의 약정금액을 후원하고 있다.

이창훈 병원장은 “겨울을 힘들게 보내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그마한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지속적인 관심과 나눔을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동정]무등의림상 수상
[동정]무등의림상 수상
[동정]대한소아과학회 우수초록상
[동정]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학술대상
[동정]원장원 교수, ACFS 2018 ...
[동정]윤택림 교수 국제대회 의무감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