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2.14 Thu 11:21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학술
     
‘통일한국 의료, 러시아에 묻다’
통일보건의료센터, 세미나에 크리스토퍼 데이비스 옥스퍼드대 교수 초청
2017년 10월 10일 (화) 14:47:44 최관식 기자 cks@kha.or.kr
연세의료원 통일보건의료센터가 10월17일(화) 오후 6시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에비슨의생명연구센터(ABMRC) 유일한홀에서 ‘제28차 통일보건의료세미나 - 통일한국의 의료, 러시아에게 묻다’를 개최한다.

통일한국의 보건의료 전망과 대비책을 논의할 이번 세미나에서는 초청 연사인 크리스토퍼 데이비스 옥스퍼드대학교 경제·학제간 지역학 교수가 ‘소비에트 연방과 러시아의 질병 빙하(보고된 질병과 숨겨진 질병) : 대한민국과 북한을 위한 교훈’을 주제로 강연한다.

‘질병 빙하’는 질병 연구를 빙하에 빗댄 개념이다. 수면 위에 드러나 공식적으로 알려진 질병에 대해서는 활발히 연구가 진행되지만, 빙산 아래 드러나지 않은 질병은 뒤늦은 발견으로 사망률을 크게 높이는 원인으로 작용한다.

데이비스 교수는 소비에트 연방과 변혁기 러시아의 보건의료 상황을 질병 빙하 개념을 기반으로 설명하고 이를 통해 통일 한국의 변혁기 보건의료 분야에 대한 제언을 전할 예정이다.

데이비스 교수는 40년 이상 소련연방·러시아와 동유럽의 경제에 대한 연구를 진행해 왔으며 지난 2013년부터 러시아 국립 국가경제·공공행정 아카데미 보건개혁경제 연구소장으로 재직 중인 이 분야 전문가다.

전우택 통일보건의료센터 소장은 “이번 세미나는 과거 러시아의 사례를 통해 통일한국의 보건의료 상황을 그려보고 준비하는 데 많은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세미나는 무료로 사전 예약 없이 누구나 참석 가능하며 문의는 연세의료원 통일보건의료센터 02-2228-0997.

   
 

최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