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0.19 Thu 11:37   |   병원신문 시작페이지 설정즐겨찾기 추가대한병원협회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뉴스 칼럼 연재 문화 건강정보
> 뉴스 > 뉴스 > 병원과 병원인들
     
[동정]송암학술상 수상
지미선 전남대병원 연구교수
2017년 01월 03일 (화) 13:58:29 오민호 기자 omh@kha.or.kr
   

▲지미선 교수

지미선 전남대학교병원 심장질환특성화연구센터 연구교수가 최근 송암학술상을 수상했다.

송암학술상은 한국혈전지혈학회 정회원을 대상으로 국제학회지에 게재된 최우수 논문 선정해 엄격한 심사를 걸쳐 매년 1명의 정회원에게 수여하는 학술상이다.

지미선 연구교수는 지난해 ‘International Journal of Cardiology’(국제심장학회지, IF=4.638) 225호에 게재한 논문 ‘급성 심근경색증 환자에서 스타틴과 에제티미브 병합요법과 고용량의 스타틴의 임상 경과(Clinical outcome of statin plus ezetimibe versus high-intensity statin therapy in patients with acute myocardial infarction : 제1저자 지미선 교수, 교신저자 정명호 교수)’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지미선 연구교수는 ‘한국인 급성심근경색증 등록연구(Korean Acute Myocardial Infarction Registry : KAMIR)’에 등록된 4만여 명의 환자를 정밀 분석한 결과를 게재했다.

분석 내용은 서양 환자와는 달리 고용량의 스타틴 용법이 한국인에게서는 스타틴과 에제티미브 병합요법보다 양호한 경과를 보여주었으나, 고령·당뇨병·심부전증 환자에서는 병합요법과 고용량 스타틴 요법이 차이가 없다는 것이다.

이는 한국인 심근경색증 치료에 획기적인 방안을 제시한 것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KAMIR 연구는 지난 2005년 대한순환기학회 50주년 연구사업으로 전남대병원 심장센터 정명호 교수의 주도로 시행돼 현재까지 6만2천명의 환자를 등록하여 전세계 심근경색증 등록연구 중 가장 많은 논문을 발표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오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병원신문(http://www.k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5 현대빌딩 14층  |  대표전화 : 02-705-9260~7  |  팩스 : 02-705-9269
Copyright 2010 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w@kha.or.kr
병원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