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1-27 15:40 (금)
고도비만-우울증의 악순환, 위밴드로 끊어라!
상태바
고도비만-우울증의 악순환, 위밴드로 끊어라!
  • 박현 기자
  • 승인 2014.05.28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이어트 실패와 우울증의 원인이 되는 '폭식증', 20대 여성 5명 중 1명 경험

30대 여성 박선영(가명, 31세) 씨는 다이어트 강박으로 인한 폭식증과 우울증에 시달리고 있다. 20대부터 꾸준히 다이어트를 해왔지만 마음만큼 체중이 줄지 않았고 먹는 걸로 스트레스를 풀다 보니 살이 더 찌기 시작했다.

마음이 허해서인지 먹어도 먹어도 배가 고픈 기분이고 그렇게 체중이 급격히 늘어나자 스트레스는 날로 더 심해진다. 사정이 이러하다 보니 취업도 힘들고 점점 사람들과의 만남도 꺼려져 집에만 있는 시간이 길어졌다. 결국 또 다시 폭식증-우울증의 악순환에 빠지게 된다.

불과 10년 전만해도 폭식증은 큰 관심을 받지 못했지만 날씬한 몸매에 대한 과도한 집착이 365일 지속되는 다이어트 열풍으로 이어져 20대 여성 5명 중 1명은 폭식을 경험하는 사회가 됐다.

잘못된 다이어트의 반복은 '요요현상'을 부르고 고도비만에까지 이르게 하여 비만 합병증과 같은 건강 적신호를 나타내게 된다. 다이어트 실패 주범이자 우울증의 원인이 되는 폭식증의 예방법과 치료법에 대해 알아보자.

다이어트 실패 주범이자 우울증 유발하는 '폭식증'

폭식증은 음식에 대한 자제력을 잃고 짧은 시간(약 2시간)내에 지나치게 많은 양의 음식물을 섭취하는 증상이다. 또한 음식을 먹은 뒤에는 체중 증가를 막기 위해 음식물을 토해내거나 식욕 억제제·비만치료제·이뇨제 등을 남용하고 과도하게 운동을 하기도 한다.

폭식증의 원인은 음식을 먹을 때 포만감을 느끼게 해주는 세로토닌, 엔도르핀 등 호르몬에 문제가 생긴 신체적 요인과 우울증, 강박증, 스트레스 등의 심리적인 부분으로 나뉜다.

최근에는 깡마른 몸매를 만들기 위한 잘못된 다이어트로부터 시작되는 경우가 많다. '살을 빼야 한다'는 욕망과 '먹으면 안 된다'는 강박이 먹어도 먹어도 배가 고픈 '가짜식욕'을 유발해 '감정적 허기'를 일으키는 것이다.

이렇게 폭식증이 계속되면 고도비만으로 이어질 수 있으며 성인병, 위장장애, 만성피로, 생리불순, 의욕감퇴, 대인관계기피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우려가 있다.

민상진 메디힐병원장은 “폭식증은 날씬한 몸에 대한 사회적 기대에 부응하려는 경향이 지나친 경우 발병하기 쉬운데 지속될 경우 영양결핍과 과잉을 초래해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같은 성인병으로 악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럼에도 폭식증을 질병으로 인식하지 못하고 먹는 행위 자체에 죄책감을 느끼거나 음식을 조절하지 못하는 자신의 모습을 자책해 가까운 지인에게 조차 이야기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피해가 더 악화되는 경우가 많다”고 치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복강경 위밴드 술로 폭식증-고도비만-우울증의 악순환 해소

폭식증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식이행동을 조절하고 음식, 체중, 체형 등에 대한 잘못된 생각을 바로잡아야 한다.

또한 기존에 먹는 것으로 스트레스를 풀었던 습관을 운동이나 다른 취미활동으로 해소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이렇게 심리적 부분을 다스린 후에는 적절한 운동과 식이요법으로 체중을 줄여나가는 것이 좋다.

하지만 이미 고도비만이 된 상황이라면 위밴드수술 같은 좀 더 적극적인 치료법을 고려할 수 있다.

위밴드수술은 위와 식도의 연결부위에 실리콘 밴드를 묶어 수술 후 조금씩 풍선을 부풀려 음식이 넘어가는 입구를 조여 음식섭취량을 줄이는 방법이다.

이렇게 하면 음식물이 흘러내려가는 속도를 늦춰주고 위식도 접합부위의 신경을 압박해 적은 양의 음식물 섭취로도 뇌에 포만감을 전달해 식사량을 줄일 수 있다.

짧은 수술시간과 하루나 이틀 정도의 입원기간, 심각한 합병증이 적은 것이 장점이다. 또한 복강경을 통해 실리콘 밴드를 삽입하므로 수술자국이 거의 남지 않고 상황에 따라 밴드를 조절하거나 부작용 발생시 밴드를 제거하면 원상복귀가 가능해 가장 안정적인 수술로 평가 받고 있다.

민상진 메디힐 병원장은 “위밴드수술은 폭식증을 비롯해 비만으로 동반될 수 있는 각종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근본적인 치료방법”이라며 “복강경을 통한 위밴드수술은 통증이 적고 회복속도가 빠른 것이 가장 큰 장점으로 수술 후에도 규칙적으로 식단을 관리하고 운동을 병행하면 정상체중과 체형을 지속적으로 유지할 수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